분당 알라딘 중고서점(서현점)에서 구입한 새책같은 헌책


주말이 되면 자주 들르는 서점, 알라딘 중고서점이 분당 서현 교보문고와 얼마 떨어지지 않은 곳에 있었더라구요

책을 사러 나갔다가 가본 분당 서현 알라딘 중고서점!

분당 서현에 있는 알라딘 중고서점은 분당구청 쪽 로데오거리에 위치해 있는데요~

알라딘은 온라인에서만 책을 사고 팔수 있는줄 알았는데 알라딘 오프라인점이 가까운 곳 분당 서현에 생겼다니 넘 반가웠어요.

하지만 오픈한지 한참 되었는데 이제서야 알았다는 점...ㅠ.ㅠ



깔끔한 외관이 눈에 확~띄죠?


  


명도가 높은 오렌지빛의 간판 '알라딘 중고서점' 이 눈에 확 띄어서 입구에 들어서니, 

유명 작가님들의 일러스트와 멋진 글귀들이 눈에 들어오더라구요...



들어서면서부터 뭔가 신선한 느낌을 받았어요. 헌책방,중고서점의 고정관념을 깨주는...?


중고서점이라고 해서 어떨까 선입견도 있고, 궁금했는데 입구부터 깔끔하고 대형서점 못지않게 다양하고 수없이 많은 

서적들이 한가득있고 인테리어도 눈에 확 띄게 되어있어서 맘에 들었어요.

넓은 공간에 책을 읽을수 있는 공간도 있고, 입구쪽에는 가지고온 음료나 컵을 보관할수 있는 보관대도 있었어요.

책을 보러온 사람들을 위한 세심한 배려가 느껴졌네요.



알라딘 중고서점, 말그대로 '헌책방'... 예전에 동대문 헌책방에 전공도서랑 패션잡지 사러 많이 다닐때 

그때의 분위기를 상상했었어요. 특유의 책 냄새와 누렇게 변한 책들.... 하지만 그 냄새가 은근히 정이 가고 좋았던 

기억이 나는데요~ 사람들의 손때가 묻은 책들에서 왠지 모를 지식과 지혜가 전해지는 느낌이 들었어요....

그전의 느낌은 아니지만 넓은 공간과 사람들, 그리고 책이 있는 이 공간이 넘넘 좋아요!



주말에 갔더니 책을 사려는 사람들과 팔려는 사람들로  북적북적! 

아이들의 목소리도 많이 들리더라구요. 



먼저,사려고 했던 책들이 있나 어떻게 알아보나 했더니 역시나 일반 서점처럼 책을 찾아볼수 있는 검색대가 설치되어 있었어요.



책 제목을 검색해서 책이 있는지 없는지, 어디에 위치해있는지, 찾아볼수 있게 책의 위치를 출력할수도 있어요.



책의 종류와 분야, 작가별로 분류가 되어있는데요 제가 사려고 했던 책이 세권이나 있네요.... 


  


중고서점이라고 하지만 책들이 거의 새책이라고 해도 될만큼 깨끗한 책을 가격까지 저렴하게 구입할수 있다니...

가격은 책 상태에 따라 정해지는데 새책과 다름없는 책은 3분의 2가격쯤? 

거의 대부분의 책이 정가의 절반이나 그 이하정도 되는 것 같았어요.

여기 분당 서현 알라딘 중고서점은 일반 서점이라해도 될만큼 정말 좋네요.

알라딘이 좋은점은 온라인과 연계가 되어있어서 온,오프라인에서의 적립도 가능하고 적립금 사용도 가능하다고 합니다.



아직은 책의 종류가 다양하지 않고 새책이 없다는 점에서 일반 서점과는 다르지만,

새로운 형태의 헌책방, 중고서점으로써 사람들에게 깨끗하고 새로운 헌책방의 이미지를 심어준 알라딘 중고서점!

앞으로도 자주 들르게 될 듯 해요. 주말에 놀이터같은 곳 서점...ㅋ



이번엔 이렇게 다섯권을 착한 가격에 데려왔네요.

다음주엔 집에있는 책들 싸서 알라딘 중고서점으로 다시 가봐야겠어요.^^